본문으로 바로가기
59253289 0832020040359253289 02 0201001 6.1.7-RELEASE 83 연합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85881598000 1585881620000 related

조주빈에 개인정보 유출한 전 공익요원 영장심사

글자크기
연합포토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에게 개인정보를 유출한 혐의를 받는 공익요원 최모씨가 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마친 뒤 법원을 나서고 있다.2020.4.3

uwg806@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