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7999 0432020040359247999 05 0501001 6.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74122000 1585874406000

"아들 돌보려…" 뮌헨 수비수 보아텡, 이동금지 지침 어겨 벌금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제롬 보아텡

독일 국가대표 출신 수비수 제롬 보아텡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의 이동 금지 지침을 위반해 벌금을 내게 됐습니다.

dpa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보아텡은 지난달 31일 아들을 만나러 운전해 라이프치히로 이동하다가 차가 미끄러져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습니다.

뮌헨 구단은 "보아텡이 허가 없이 뮌헨을 벗어났다. 자택에서 너무 멀리 벗어나지 말라는 구단의 지침을 위반했다"라며 벌금을 부과했습니다.

보아텡은 구단의 조치를 받아들인다면서도, 아픈 아들을 돌보기 위해서였다며 벌금 징계에 대해 "슬픈 일"이라고 표현했습니다.

또, "아들을 위해 어떤 처벌이든 감수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정우 기자(fact8@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