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7843 0142020040359247843 03 0301001 6.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73939000 1585873954000 related

산업부, 마스크 부직포 10t 출고조정명령..700만장 증산

글자크기
3월부터 네차례 출고조정명령..25개 마스크업체 14.9t 공급

파이낸셜뉴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가운데)이 지난달 보건용 마스크 부직포 원자재 생산업체를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는 모습. 산업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산업통상자원부는 해외 수입물량을 포함해 총 10.2t 규모의 마스크 필터용 부직포(멜트블라운) 출고조정을 조치했다. 이번에 공급되는 멜트블로운 부직포는 마스크 약 700만장 생산이 가능한 물량이다.

3일 산업부는 도레이첨단소재가 생산한 5.7t, 수입물량 4.5t 등 총 10.2t을 재고가 부족한 14개 마스크업체에 전날부터 공급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산업부가 발동한 다섯번째 출고조정 명령이다. 그간 1~4차 출고조정에 따라 25개 마스크업체에 총 14.9t을 공급했다.

도레이첨단소재는 지난달 31일부터 기존 기저귀 생산라인을 하루 약 13t(업체 추산 마스크 650만장 분량)의 멜트블로운 부직포 양산 체제로 전환했다. 이번 출고조정명령 공급분 5.7t을 시작으로 멜트블로운 부직포를 마스크업체에 본격 공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달 26일 첫수입 물량 2.5t 공급(4개 마스크업체)에 이어 두번째로 4.5t 수입물량이 마스크 업체에 배분됐다. 1차 수입분 2.5t은 최대 250만장의 마스크 생산 물량이다.

산업부는 지난달말 기준 40t의 수입계약 체결을 추가로 완료했다. 6월까지 도입이 확정된 수입물량도 53t(2개국 2개사)에서 총 93t(2개국 3개사)로 확대했다.

제경희 산업부 섬유탄소나노과장은 "다음주에도 5t의 수입물량이 국내에 도착한다. 국내 마스크 필터 수급안정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전망이다. 멜트블로운 부직포 부족으로 생산차질을 빚고 있는 마스크 제조업체에 우선적으로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skjung@fnnews.com 정상균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