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7753 0372020040359247753 03 0306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73798000 1585873817000 popular

교통안전공단 “터널 교통사고, 봄철이 더 위험”

글자크기

한국교통안전공단, 최근 3년 터널 교통사고 분석결과 발표

헤럴드경제

터널 교통사고 발생 현황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상식 기자] 터널 교통사고 치사율이 봄철(3~5월)에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최근 3년간(2016~2018년) 터널 교통사고 사망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 봄철 터널 교통사고 치사율은 4.7%로 전체 교통사고에 비해 2.5배 높다고 3일 밝혔다

공단의 분석 자료에 따르면 교통사고 건수는 전체 2041건으로 연평균 20.8% 증가하는 추세이고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연평균 18.4%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터널 교통사고 사망자는 73명으로, 전체 교통사고에 비해 치사율이 1.9배 높아 인명피해가 큰 것으로 분석됐다.
헤럴드경제

터널 교통사고 발생 현황 [한국교통안전공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시간대별로는 통행량이 많은 주간(1423건)이 야간(618건)보다 교통사고는 2.3배 많이 발생하지만치사율은 주간(3.2)에 발생한 사고보다 야간(4.4)에 발생한 사고가 1.4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새벽 4~6시에는 치사율이 8.2로 평균 보다 2.3배 높아 가장 위험한 시간대로 나타났다.

계절별로는 전체 터널 교통사고 중 26.0%가 봄철(3~5월)에 발생했으며, 치사율도 4.7로 다른 계절에 비해 매우 높게 분석됐다.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터널구간에서는 진입 전부터 본선구간 보다 20%이상 감속하고, 충분한 안전거리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봄철에는 특히 졸음운전의 위험이 있어 운전 중 조금이라도 피로가 느껴진다면 휴게소 등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ms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