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6106 0182020040359246106 01 0104001 6.1.8-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70595000 1585870696000 related

문 대통령 "예비군 훈련보상비 병장 월급 수준으로 추가 개선할 것"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제52주년 예비군의 날을 맞아 "2022년까지 예비군 훈련 보상비를 병장 봉급 수준을 고려해 추가로 인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축전을 통해 "예비군 훈련이 생업에 피해를 주지 않도록 보상비를 정부 출범 전보다 4배 인상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예비군 창설 이후 처음으로 훈련이 연기됐지만, 지금 이 순간에도 275만 예비군이 헌신하고 있다"며 "예비군의 애국심과 헌신을 국민은 결코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예비전력 정예화를 국정과제로 삼고, 동원 부대에 K10 제독차와 신형 박격포를 비롯한 신형 무기체계를 도입해 상비사단 수준으로 장비와 물자를 확충하고 있다"며 "훈련도 4차산업혁명 기술을 접목해 과학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예비군의 날 기념식은 당초 전국 17개 광역시·도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행사가 취소됐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