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41470 0782020040259241470 06 0601001 6.1.7-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23939000 1585823950000 related

‘대탈출’ 정종연 PD, ‘N번방’ 관람자 논란…법적 대응 준비 중 “선처는 없다”

글자크기
이투데이

(사진제공=tvN)


‘대탈출’의 정종연 PD가 N번방 논란에 법적 대응으로 나섰다.

2일 정종연 PD는 공식입장을 통해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장 제출을 준비 중”이라며 치근 불거진 N번방 논란에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앞서 N번방 참가자를 고발하는 한 SNS에서는 정종연 PD가 N번방 참가자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포털 사이트에 텔레그램 탈퇴 방법을 묻는 글을 올린 이의 텔레그램 아이디가 정 PD의 트위터 아이디와 동일하다는 주장이 나왔기 때문.

N번방 참가자는 관람자라고 불리기도 하는데 거액의 입장료를 내고 ‘N번방’에 입장한 사람들을 말한다. 현재 N번방의 운영자중 한 명인 ‘박사’가 체포되면서 그 방에 머물렀던 유료회원들도 처벌받을 수 있다는 이야기가 나오자 일각에서는 탈퇴 방법을 묻는 이들이 속출하고 있다.

이에 정종연 PD는 “모두 사실이 아니다. 최초 유포자 및 악플러 모두에게 법적인 책임을 물을 예정이다”라며 “선처 없이 강력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정종연 PD는 마포서 사이버 수사대에 수사를 의뢰했고 관련한 증거를 수집하고 있으며,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장 제출을 준비 중에 있다.

한편 정종연 PD는 ‘더 지니어스’ 시리즈를 비롯해 ‘ 대탈출’을 연출했다.

[이투데이/한은수 (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