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39099 1092020040259239099 04 0401001 6.1.8-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816038000 1585816157000

“美 ‘코로나19 스타’ 파우치 소장, 신변 위협에 경호 강화”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맞서 소신 발언으로 주목받고 있는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NIAID) 소장에 대한 경호가 강화됐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현지시간 2일 보도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총괄하는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의 핵심 인물로, 트럼프 대통령이 브리핑에서 잘못된 주장을 펼칠 때면 이를 바로잡는 일도 서슴지 않고 있습니다.

온라인에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을 중심으로 파우치 소장을 향한 비난이 쏟아지고, 신변을 둘러싼 위협 우려가 커지자 경비를 강화한 것으로 보인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실제로 트위터에는 '파우치 가짜'라는 해시태그가 달린 글이 잇따르고, 파우치 소장을 둘러싼 음모론을 다룬 유튜브 동영상 조회 수가 수십만 건에 달하는 등 파우치 소장을 비난하는 악성 주장이 유포되고 있습니다.

이에 앨릭스 에이자 미 보건복지부 장관이 파우치 소장에 대한 경호 강화를 결정했다고 신문은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이호을 기자 (hel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