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31800 0022020040259231800 06 0601001 6.1.8-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06442000 1585806638000 related

'볼빨간사춘기' 우지윤, 팀 탈퇴…안지영 1인 체제로 간다

글자크기
중앙일보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 멤버 우지윤(왼쪽), 안지영.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 멤버 우지윤이 팀을 떠난다. 볼빨간사춘기는 안지영 1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간다.

소속사 쇼파르뮤직은 2일 "지윤이 많은 고민 끝에 볼빨간사춘기 활동을 마무리하기로 결정했다"며 "볼빨간사춘기는 새로운 멤버 영입 없이 안지영 1인 체제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우지윤이 향후 진로에 대한 개인적인 고민으로 볼빨간사춘기로서 활동을 마무리하고자 하는 의사를 밝혔다"며 "멤버들과 함께 신중하게 고민하는 시간을 여러 차례 가졌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볼빨간사춘기가 함께하는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하게 돼 쇼파르뮤직도 아쉬운 마음이 크지만 무엇보다 본인의 의견을 존중하며 지지하는 마음"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1인 체제로 변화한 볼빨간사춘기는 5월 중 발매 예정인 앨범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볼빨간사춘기의 음악을 이어나갈 지영에게 애정 어린 응원과 격려를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중앙일보

볼빨간사춘기 우지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우지윤은 자필 편지를 통해 볼빨간사춘기 탈퇴 소식을 알렸다. 우지윤은 팀에서 기타와 베이스, 서브 보컬, 랩 등을 담당해 왔다.

그는 편지에서 "'내가 잘하고 있는 걸까, 내가 정말 하고 싶은 것은 뭘까' 앞으로 진로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는 과정이 있었다"며 "더 늦기 전에 새로운 도전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앞으로는 볼빨간사춘기를 바라보는 팬 그리고 친구로 돌아가 응원하려 한다"며 "찬란한 시간을 함께해줘 정말 감사하다"고 썼다.

볼빨간사춘기는 2014년 Mnet '슈퍼스타K6'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2016년 정식 데뷔해 '우주를 줄게', '좋다고 말해', '나만, 봄', '여행', '썸 탈꺼야', '심술', '워커홀릭' 등 다수의 곡을 히트시키며 음원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중앙일보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 멤버 우지윤이 2일 손편지를 통해 팀을 떠난다는 소식을 알렸다. 사진 쇼파르뮤직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