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30878 0432020040259230878 04 0401001 6.1.8-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804759000 1585805170000

아베, 가구당 천마스크 2장 배포 발표에 '시끌벅적'

글자크기
일본 정부가 마스크 품귀 현상에 대응해 모든 가구에 2장의 천마스크를 배포한다는 방침을 발표하자 일본 내에서 실효성을 놓고 논란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1일 저녁에 열린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재사용이 가능한 천마스크를 다음 주 이후 모든 세대에 2장씩 배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도 2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세탁할 수 있고 반복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천마스크를 5천만 세대 전체를 대상으로 2장씩 배포하기로 한 것"이라며 "1장 가격은 200엔 정도라고 들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기자회견에선 천마스크 배포의 실효성과 비용, 일률적으로 가구당 2장으로 정한 이유 등에 대한 질문이 쏟아졌습니다.

스가 장관은 가구당 평균 가족 수는 2.4명인데 왜 2장으로 했느냐는 질문에 "아이들에게는 별도로 가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1천100만장의 천마스크를 우선 공급해왔다는 발언도 했습니다.

인터넷 등에선 정부의 가구당 천마스크 2장 배포 정책에 대한 비판이 봇물을 이루고 있습니다.

도쿄도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우리 집은 6인 가족이다. 어른이야 포기한다. 하지만 마스크를 누가 쓸지 이제 아이들 넷이 가위바위보를 해야…"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배송비를 들여가며 모든 가구에 천마스크를 배포하는 것보다는 가까운 상점에서 누구나 비교적 쉽게 마스크를 살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 필요하다는 비판도 나왔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태훈 기자(rhorse@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