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27149 1092020040259227149 04 0401001 6.1.7-RELEASE 109 K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98885000 1585801516000

베트남 최대 병원 코로나19 집단감염 40명으로 늘어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베트남의 최대 종합병원인 하노이 박마이 병원과 관련한 코로나19 집단감염자가 40명으로 늘었습니다.

베트남 보건부는 오늘 코로나19에 4명이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222명으로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1명은 지난달 16일 박마이 병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같은 병실에 머물며 다른 환자를 돌봤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에 따라 박마이 병원과 관련한 집단감염자는 간호사 2명을 포함해 모두 4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보건 당국은 이 병원에 다녀간 4만 명가량을 추적, 건강 상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또 베트남 남부 경제중심지 호찌민시의 한 바와 관련한 집단감염자가 16명으로 늘어나는 등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하자 지난 1일부터 대중교통 운행을 중단하고 근무지, 학교, 병원 밖이나 공공장소에서 2명 이상 모이지 않도록 하는 등 사회적 거리 두기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하노이에 있는 주베트남 한국대사관이 제21대 총선 재외투표에 참여하는 유권자를 위해 마련한 셔틀 차량 운행도 중단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베트남에서 현대자동차 제품을 조립하는 타인꽁 자동차와 일본 혼다자동차 베트남 공장이 지난 1일부터 보름간 가동을 중단했습니다.

이웃 나라 라오스에서는 지난 1일 코로나19에 1명이 새로 감염돼 누적 확진자가 10명으로 늘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정영훈 기자 (jyh215@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