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25265 0512020040259225265 04 0405001 6.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95180000 1585795194000

스페인 923명 일일 최다 사망…확진자 증가율은 안정세

글자크기
뉴스1

텅 비어있는 스페인 마드리드의 관광 명소 시벨레스 광장.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지난 1일 하루동안 스페인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923명 발생해 일일 최다 사망자 수 기록을 갈아치웠다. 그러나 신규 확진자 증가율은 점차 둔화되고 있어 비극적인 현실과 희망적인 전망이 공존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국제 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이날까지 스페인 내 총 사망자 수는 9387명에 달했다. 이탈리아(1만3155명)에 이어 세계 2위이고 3위 미국(5102)의 두 배에 가까운 수치다.

같은날 신규 확진자는 8195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 10만4118명을 기록했다. 10만명이 넘긴 국가는 미국(21만5001명)과 이탈리아(11만574명)를 포함해 3개국 뿐이다.

그러나 불행 중 다행으로 스페인 내 신규 확진자 증가율은 안정적인 궤도에 접어든 것으로 보인다.

스페인에선 지난주까지만 해도 신규 확진자 증가율이 26%(23일), 23%(24일), 21%(25일)를 기록하는 등 줄곧 20%대에 머물렀다.

이번주 들어 13%(30일), 12.5%(31일)로 낮아졌는데 1일에는 12.01%로 근래 가장 낮은 증가율을 보인 것이다.

이는 2주 넘게 시행되고 있는 봉쇄 조치가 효과를 조금씩 드러내고 있다는 분석이 나오는 배경이기도 하다.

그러나 스페인 보건 당국은 "마드리드, 카탈루냐 등 상황이 심각한 도시에선 여전히 의료 물품이 크게 부족한 상태"라며 아직 긴장을 늦추기엔 이르다고 밝혔다.

한편 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ECDC)에 따르면 1일까지 유럽 내 누적 확진자 수는 42만1808명, 사망자는 2만9350명이다.
yoos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