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20300 1102020040259220300 03 0310001 6.1.7-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89246000 1585789289000 related

쌍용차, 첨단 기술 적용한 '리스펙 코란도·티볼리' 출시

글자크기
쌍용자동차(003620)가 안전과 편의성 등 상품성을 강화한 리스펙 코란도와 티볼리를 출시했다.

2일 쌍용차에 따르면 리스펙 코란도와 티볼리에는 커넥티드카 서비스 ‘인포콘’을 새롭게 적용하고 고급편의사양과 첨단안전사양을 기본 적용했다. 쌍용차 관계자는 "상품성을 높이면서 경쟁력있는 메인트림 가격을 책정했으며 업계 최고 수준의 커넥티드 서비스를 탑재해 편의성을 강화했다"고 전했다.

조선비즈

쌍용차의 리스펙 티볼리. /쌍용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포콘은 쌍용차의 첨단 커넥티드 기술로 안전 및 보안 비서 정보 즐길거리 원격제어 차량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가령 차량 운행과 관련해서는 차량 시동 및 에어컨·히터 등 공조와 도어 개폐를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다. 또 차량 주요 부품 이상 유무와 소모품 교체 시기를 체크하는 차량 진단 기능이 제공된다. 사고로 인해 에어백이 작동되었을 경우 인포콘 상담센터를 통해 상황에 맞는 조치를 받을 수 있는 에어백 전개 알림 서비스는 업계 최초로 10년 무상 제공된다.

아울러 가전과 가스 등 가정의 각종 스위치를 원격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홈 컨트롤, 음성인식 기반의 맛집 정보와 번역, 인물 등 다양한 지식 검색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리스펙 코란도는 엔트리 트림인 C:3 플러스부터 상위트림 사양이었던 듀얼존 풀오토 에어컨과 통풍시트를 기본적용해 합리적 가격에 높은 상품성을 제공한다.

조선비즈

쌍용차의 리스펙 코란도. /쌍용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메인트림 C:5 플러스 선택 시 고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9인치 내비게이션과 첨단주행보조기술 인텔리전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IACC)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강화하면서도 가격을 거의 동결했다.

리스펙 코란도의 판매가격은 트림별로 가솔린 모델 ▲C:3 2197만원 ▲C:3 PLUS 2287만원 ▲C:5 2331만원 ▲C:5 PLUS 2509만원 ▲C:7 2831만원, 디젤 모델은 트림별로 163만원을 추가해 선택할 수 있다.

리스펙 티볼리는 차선중앙유지보조(CLKA) 기능을 신규 적용했다. 메인트림이라고 할 수 있는 V3 모델부터 긴급제동보조(AEBS), 스마트하이빔(HBA) , 앞차출발알림(FVSA) 등 첨단운전자보조기술(ADAS)을 기본 탑재했다.

소형 SUV 메인트림 중에서는 유일하게 판매가를 1900만원대로 책정했다. 또 저공해차 3종 인증을 받아 혼잡통행료 면제 공영주차장 할인 등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리스펙 티볼리의 판매가격은 트림별로 가솔린 모델 ▲V:1(M/T) 1640만원 ▲V:1(A/T) 1796만원 ▲V:3 1999만원 ▲V:5 2159만원 ▲V:7 2235만원이다. 디젤 모델은 ▲V:3 2219만원 ▲V:5 2379만원 ▲V:5 2455만원이다.

최지희 기자(hee@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