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6084 0912020040259216084 08 0801001 6.1.8-RELEASE 91 더팩트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82899000 1585783605000

네이버, 총선 기간 어떻게 달라지나…'본인확인' 거쳐야 댓글 가능

글자크기
더팩트

네이버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간이 종료되는 오는 15일 오후 6시까지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중단한다. /네이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급상승검색어, 후보자명 입력 시 자동완성 기능도 사라져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기간 동안 네이버 서비스 이용방식이 달라진다.

2일 네이버는 자사 공식 블로그 네이 다이어리를 통해 "오늘(2일)부터 공식적으로 국회의원 선거 기간이 시작됐다"라며 "국민 대다수의 관심사가 선거라는 큰 현안에 집중되어 있는 상황에서 공정성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사안이 발생할 가능성에 대비하기 위해 일부 서비스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히고, 이용자들의 혼란을 막기 위해 달라진 서비스 이용방식에 관해 공지했다.

먼저 오는 15일 오후 6시까지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가 중단된다. 그동안 급상승 검색어를 검색할 수 있었던 PC 메인 화면과 데이터랩 영역, 모바일 그린닷, 검색차트판는 '선거기간 동안 급상승 검색어를 제공하지 않습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화면이 노출된다.

더팩트

후보자 이름을 검색 시, 자동완성 및 검색어 제안 기능도 오는 15일 오후 6시까지 중단된다. /네이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후보자 이름을 검색 시, 자동완성 및 검색어 제안 기능도 사라졌다. 네이버는 후보자 등록이 완료된 3월 28일 오후 3시부터 검색창에 국회의원 후보자명을 입력했을 때 자동완성 기능을 제공하지 않고 있다. 오타 혹은 잘못 알고 있는 검색어를 입력했을 때 올바른 단어를 추천하는 '검색어 제안' 기능 역시 중단됐다. 두 기능 모두 선거가 종료되는 오는 15일 오후 6시에 다시 활성화될 예정이다.

아울러 기사 댓글의 경우 본인확인 절차를 거쳐야 작성할 수 있다. 공직선거법 제82조 6항에 따라 선거운동 기간에는 '본인확인' 절차를 거친 이용자에 한해 댓글 작성 및 공감 활동이 허용된다. 본인확인은 '네이버 본인확인' 페이지(모바일, PC)에서 진행할 수 있다.

likehyo85@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