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210955 0102020040159210955 04 0401001 6.1.7-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35399000 1585735566000

[속보] 일본, 한국 전역 입국거부 지역으로 지정

글자크기
서울신문

마스크 착용하고 의회 출석한 일본 총리 -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마스크를 착용하고 참의원(상원) 결산위원회에 참석해 의사 진행을 지켜보고 있다. 2020.4.1 로이터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이 한국 전역을 입국 거부 대상 지역으로 지정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1일 주재한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한국, 중국, 미국 등 49개 국가·지역의 전역을 출입국관리법에 근거한 입국 거부 대상으로 추가한다고 말했다.

일본은 기존에 대구와 청도 등 한국 일부 지역만 입국 거부 대상으로 지정했지만, 이날 이를 한국 전역으로 확대 적용한 것이다.

일본 출입국관리법상의 입국 거부 대상이 되면 최근 2주 이내에 해당 지역에 체류한 외국인은 원칙적으로 일본에 입국할 수 없게 된다.

이번 조치로 일본 정부가 입국 거부 대상에 올린 국가와 지역은 73곳으로, 전 세계의 3분의 1을 넘게 됐다.

앞서 일본 외무성은 지난달 31일 입국 거부 대상에 새로 포함한 49개 국가·지역의 감염증 위험정보를 ‘레벨3’(방문 중단)으로, 그 밖의 전역을 ‘레벨2’(불필요한 방문 중단)로 각각 올렸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