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97673 0242020040159197673 05 0507001 6.1.8-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14981000 1585714995000

두산, 1군 선수 1명 폐렴 소견으로 훈련 취소…선수단 전원 자택 대기

글자크기
이데일리

1일 두산 베어스 1군 선수 중에서 폐렴 증세 환자가 나옴에 따라 이날 오후 예정되어 있던 구단 훈련이 전면 취소됐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두산 베어스 1군 선수 한 명이 폐렴 증상을 보여 훈련이 취소됐다.

두산은 1일 “해당 선수가 전날 옆구리에 불편함을 느껴 오늘 오전에 컴퓨터단층촬영(CT), 자기공명영상(MRI)을 촬영했는데 폐렴 소견을 받았다”며 “현재 발열과 기침, 가래 등의 증상은 없지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두산은 KBO 사무국이 전달한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에 따라 1일 훈련을 취소하고, 1군 선수단 전원이 자택 대기하기로 했다. 2일 오전 훈련도 취소했다.

한국프로야구에서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는 없다. 그러나 한 명이라도 확진자가 나오면 리그 전체가 멈출 수 있는 만큼 의심 환자가 발생하면 훈련을 취소하는 적극적인 조처를 하고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