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7309 1132020040159187309 04 0401001 6.1.8-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700644000 1585700731000

美 미네소타 경찰, 속도위반 의사에 딱지 대신 마스크 전달

글자크기

헌 마스크 보고 자신의 마스크 건네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엄지영 기자 =미국에서 코로나19에 따른 의료물자 부족 사태가 일어난 가운데 경찰이 속도위반으로 걸린 의사에게 딱지를 끊지 않고 마스크를 건네주는 일이 벌어졌다.

30일(현지시간) NBC 방송에 따르면 매사추세츠주의 심장병 전문의 새러쉬 애쉬래프 재뉴아는 지난 20일 미네소타주 고속도로에서 속도위반으로 경찰의 단속에 걸렸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단속 경찰 브라이언 슈워츠는 재뉴아의 면허증을 확인한 뒤 매사추세츠에서 여기까지 온 이유를 물었고, 재뉴아는 미네소타주의 한 의료시설에서 보충 의료 요원으로 일하기 위해 매달 이곳을 찾는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슈워츠는 환자를 보살펴야 할 의사의 속도위반은 무책임한 일이라고 경고하면서도 재뉴아에게 속도위반 고지서를 발부하지 않았다. 대신 경찰은 자신이 지급받은 N95 마스크 5개를 건넸다.

미네소타주 순찰대에 따르면 슈워츠는 앞서 의료물자 부족 소식을 접했다. 이에 그는 재뉴아의 가방에 헌 마스크가 있는 것을 발견하고 자신의 마스크를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circle@kukinews.com

쿠키뉴스 엄지영 circle@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