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2057 0372020033159182057 06 0602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65429000 1585665431000 related

'수미네 반찬' 김종민, '닭날개조림→기름떡볶이' 냉정한 평가…박세리 1등(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헤럴드경제

tvN '수미네 반찬' 방송캡쳐


김종민의 평가로 박세리가 제자들 중 1등을 차지했다.

3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수미네 반찬'에서는 특별 게스트 김종민이 출연해 4기 제자들의 요리를 평가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수미는 "오늘 특별 게스트를 또 모셨다. 내가 너무 이뻐한다. 오늘은 왼팔에 두고 네 라이벌을 둘거다"라고 장동민에게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리고 특별 게스트 김종민이 등장했다. 김종민은 "수미네 반찬에 오랜만에 반찬이 그리워서 나왔다"라고 밝혔고, 김수미는 "종민이하고는 6~7년 전에 타 방송사에서 요리 프로그램을 했었다. 우리가 다들 좋은 인연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김종민과 인연을 밝혔다.

김수미는 "맥주 안주에 최고다. '닭날개조림'이다"라며 첫 번째 요리를 밝혔다. 이어 김종민은 "선생님 맛 없으면 맛 없다고 솔직하게 말해도 돼요?"라며 "맛 없는걸 확실히 안다. 제가 예전에 요식업을 했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수미는 "주방은 터치 안하고?"라고 질문하자 김종민은 "아무것도 터치 안했다. 다 문을 닫았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민은 "같은 닭날개조림인데도 누구게 더 맛있다. 말은 못하겠는데 의외로 그 분게 맛있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감사에 나간 김종민은 냉정하게 평가하겠다며 박세리에 "정말 맛있어요. 간이 너무 잘 배었다. 정말 냉정하게 90점이다"라고 평가했다. 또 김종민은 이상화 요리에 "생각보다 싱겁다"라며 영혼 없는 리액션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리고 김수미가 하승진의 요리에 극찬했다. 이후 김수미의 '닭날개조림'에 김종민은 "이건 너무 맛있다. 교과서다. 확실히 맛이 다르다"라며 감탄했다.

김수미는 "조갯살을 고추다져가지고 맛있게 볶고, 다음에는 계란 만두를 할거다"라며 다음 요리 '조갯살고추다짐'과 '계란만두'를 소개했다. 김수미는 "고추가 비타민C가 엄청 많다. 비타민C 좀 잔뜩 먹자고, 조갯살은 제철이니까 같이 넣어가지고 요리를 할거다"라고 '조갯살고추다짐'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김수미는 "말이 계란만두지 우리가 계란 말이가 한계가 있잖아. 나는 당면을 넣어서 만두 분위기의 계란 만두를 만들려고 한다"라고 계란만두에 대해 설명했다. 계란만두를 먼저 맛 본 김종민은 "식감이 카스텔라 먹는 것처럼 부드럽다"라며 감탄했다. 그리고 장동민은 "이게 진짜 만두네"라며 조갯살고추다짐을 얹어 먹고 "두개가 찰떡 궁합인거 같다"라고 했다. 이어 박세리의 계란만두에 김종민은 최고 점수 97점을 줬다. 김수미의 박수와 포옹을 받은 이상화에 하승진은 "잠시만요. 계란껍질"라고 감점 요소가 있다고 밝혔다. 이에 김종민은 이상화에게 95점을 줬다.

다음요리 '명란미더덕찜'에 김수미는 "미더덕이 정말 좋은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송훈은 "4월~5월이 제철이다. 지금이 딱 드셔야 되는 때다"라고 덧붙였다. 나중에 넣어야 할 미나리를 양념에 버무린 이상화에 김수미는 "퇴장 이상화"라며 "얼른 미나리 빼"라고 말했다. 그리고 정신 없던 제자들이 실수로 하나씩 빼먹은 것이 감사에서 밝혀졌다.

기름떡볶이를 만들던 하승진이 들기름이 아닌 매실을 넣는 것을 발견한 장동민은 "그거 매실이잖아"라고 소리쳤다. 이에 하승진이 급하게 떡을 다시 물에 씻어 수습했다. 이후 기름떡볶이를 맛 본 김종민의 평가로 박세리가 1등을 얻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