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0965 0782020033159180965 06 0601001 6.1.7-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54763000 1585654926000 popular

이수, “반드시 바로 잡을 것” 도 넘는 악플러에 경고…팬들도 고통

글자크기
이투데이

이수가 악플러에 경고했다. (출처=이수SNS)


엠씨더맥스 이수가 악플러에 경고했다.

이수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도가 지나친 것들은 제가 반드시 바로 잡아보도록 하겠다”라며 악플러에 경고했다.

앞서 이수는 지난 25일 데뷔 20주년 기념 앨범 ‘CEREMONIA(세레모니아)’를 발매하고 본격 활동에 나섰다. 하지만 과거의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악플이 달렸고 팬들 역시 고통받아야 했다.

이에 이수는 “어떤 것이든 좋아하는 사람과 싫어하는 사람이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너무 자신의 일처럼 싸우지 않았으면 한다”라고 팬들을 달랬다.

그러면서 “도가 지나친 것들은 제가 반드시 바로 잡아보도록 하겠다”라며 경고함과 동시에 “저는 제가 해왔던 대로 열심히 음악 하는 사람으로 남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수는 2009년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할 당시 인터넷을 통해 미성년 성매수를 한 혐의로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당시 이수는 성매매를 인정하면서도 상대가 미성년자인 것은 몰랐다고 주장했다.

이후 이수는 자숙의 시간을 거쳐 활동을 시작했지만, 과거의 일로 인해 방송 활동은 성사되지 못했다.

[이투데이/한은수 (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