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0782 1192020033159180782 03 0301001 6.1.11-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true false 1585653086000 1585653093000 related

G20, 의료장비 공급 협력…기업인 입국 허용 모색

글자크기
G20, 의료장비 공급 협력…기업인 입국 허용 모색

[앵커]

주요 20개국 정상들이 최근 화상으로 특별 정상회의를 열어 코로나19에 연대해 대응하기로 했죠.

통상장관들이 후속 조치로 우리나라가 제안한 기업인 입국의 예외적 허용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습니다.

윤선희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주요 20개국, G20 통상장관들은 코로나19 사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면서, 교역과 투자 피해를 최소화하려면 공동 대응이 절실하다는 점에 공감했습니다.

최우선적으로 논의한 건 전 세계인의 건강 보호.

필수 의료용품과 장비, 중요 농산물 무역을 촉진하고 추가 생산을 장려하는데 필요한 조치를 즉각 취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코로나19 유입 차단을 위해 세계 각국이 취하는 입국 제한 조치를 일부 완화하자는 우리 측 제안도 선언문에 반영됐습니다.

기업인과 의료인 등 필수 인력의 국경 간 이동을 원활하게 하는 방안을 모색하자는 내용이 담긴 겁니다.

무역 제한 조치는 글로벌 공급망을 훼손하지 않게 최소한으로 이뤄져, 국가 간 경제 교류의 필수 흐름은 유지돼야 한다는 데도 공감했습니다.

따라서, G20은 육로, 해운, 항공 운송 물류 체계가 개방적으로 유지될 수 있는 방안도 찾기로 했습니다.

<노건기 /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정책국장> "경제는 돌아가야 되니, 필수적인 기업인의 입국 문제는 예외적인 경우에 수용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도입하자는 취지죠."

정부는 G20 후속 실무회의에서 기업인 입국 예외적 허용 가이드라인 제정과 통관 절차 간소화 방안 등을 구체화할 계획입니다.

연합뉴스TV 윤선희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