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80057 0102020033159180057 02 0201001 6.1.8-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48275000 1585648567000 related

분당제생병원 확진 판정 간호사 아버지도 감염

글자크기
서울신문

의료진과 환자 등 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진료가 중단된 경기도 성남시 분당제생병원에서 6일 오전 의료진과 병원 관계자들이 검체 채취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하남시는 덕풍동에 사는 남성 A(65)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6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이 난 분당제생병원 간호사의 아버지이다.

하남지역에서는 2번째 확진자인데 첫 확진자는 그의 부인(62)으로 지난 18일 코로나19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 이로써 간호사와 부모 등 가족 3명이 양성 확진을 받았다.

A씨지난 16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격리해제 하루를 앞두고 받은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