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78660 1092020033159178660 04 0401001 6.1.8-RELEASE 109 K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644641000 1585647195000

이탈리아 로마 교구 관장하는 추기경 코로나19 확진

글자크기
교황을 대리해 이탈리아 로마 교구를 관장하는 추기경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로마 교구의 총대리인 안젤로 데 도나티스 추기경이 현지시각 30일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와 병원에 입원했습니다.

추기경 측은 성명에서 로마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면서 발열 증세가 있으나 대체로 상태가 양호한 편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는 최근 프란치스코 교황을 접촉한 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추기경급 성직자가 코로나19에 감염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교황청은 프란치스코 교황이 관저로 쓰는 바티칸 외부인 숙소 '산타 마르타의 집'에서 생활해온 국무원 소속 몬시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해당 건물 상시 거주자를 비롯한 170여명을 대상으로 광범위한 바이러스 검사를 시행했습니다.

여기에는 교황을 비롯해 교황의 최측근 인사들이 포함됐으며, 검사 결과 모두 음성 반응이 나왔다고 교황청은 밝혔습니다.

교황은 지난달 말에도 발열과 인후통 등 감기 증세를 보여 예방적 조처로 바이러스 검사를 받았으며, 음성 반응을 보였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한 바 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정영훈 기자 (jyh215@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