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77577 1072020033159177577 05 0506003 6.1.8-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42680000 1585642774000

발베르데 데려가려면 '6700억'…레알 맨유에 접근금지 경고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레알 마드리드가 우루과이 출신 미드필더 페데르코 발베르데(21)에게 접근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접근 금지' 경고를 내렸다. 스페인 매체 스포르트는 레알이 발베르데를 팔지 않겠다고 선언했다고 31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유 감독이 여름 이적시장에서 미드필더 영입을 강하게 요구한 가운데, 맨유는 발베르데를 '제2의 스티븐 제라드'로 판단하고 영입을 추진했다.

일찌감치 발베르데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한 레알은 대비책을 단단히 마련해 뒀다. 바이아웃이 무려 5억 유로(약 6710억 원)에 이른다.

스포르트는 맨유는 레알이 협상하지 않으리라 알고 있기 때문에 거래가 불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맨유는 폴 포그바의 이적 가능성에 따라 새 미드필더 영입을 타진하고 있다. 아틀레티코 미드필더 사울 니게스(25)와 아약스 유망주 도니 반 더 베이크(22)가 물망에 오르내린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