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53969 0372020033159153969 06 0602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603806000 1585603810000 related

[어게인TV] ‘365’ 김지수. 남지현에게 “이시아와의 관게 몰랐다 모두 운명”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


[헤럴드POP=최하늘 기자]김지수와 남지현이 만났다.

3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365:운명을 거스르는 1년(연출 김경희, 극본 이수경 이서윤)’에서는 서연수 살인사건 이후 신가현(남지현 분)과 이신(김지수 분)이 만났다.

1년 전 자신을 해치고 도망쳤던 뺑소니 사고를 추적하던 신가현(남지현 분)은 뺑소니 사고 범인이었던 리셋 멤버 서연수(이시아 분) 살인사건 용의자로 조사를 받았다. 서연수는 실족사로 판명됐지만 세간에서는 신가현에 대한 헛소문이 나돌았다.

신가현은 서연수가 사망한 공원에서 이신(김지수 분)을 만났다. 놀라지 않는 그녀에게 “서연수 씨가 사망한 곳이에요 놀라지도 않으시네요”라고 말하면서 리셋 전부터 알던 사인데 어떤 기분이냐 물었다. 이에 이신은 자신에게는 특별한 사람이었다면서 “상담 받고 나간 환자가 자살을 암시하는 말을 하길래 당장 달려갔는데 제 환자가 아니라 서연수 씨였다 그 때의 인연으로 리셋을 제안한 것이다”라면서 서연수와 자신의 인연을 밝혔다. 신가현은 “그렇게 특별한 인연인데 왜 서연수 씨는 선생님을 믿지 말라고 했을까요?”라며 따졌다. 이신은 시간을 돌려도 바뀌지 않았으니 그럴 만 하다면서 자신은 서연수와 신가현의 관계를 몰랐다며 “이렇게 된 건 다 운명이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리셋 멤버들이 서로 얽혀있는 것을 안 지형주(이준혁 분) 역시 이신을 찾아갔다. 지형주는 다 잘 되자고 리셋한 건데 왜 계속 이런 일이 벌어지는지 모르겠다고 이신을 떠봤다. 이신은 “누구 말처럼 죽음의 법칙이 있다고 믿는 건 아니죠?”라고 물었다. 지형주는 이신에게 배정태에 대해 알고 있느냐 물었다. 이신은 배정태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면서 오히려 지형주에게 부탁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