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35905 0292020033059135905 06 0602001 6.1.7-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38400000 1585538462000 related

'하이바이, 마마' 이규형, 비하인드 컷도 몰입 최고조....이래서 '감정神'

글자크기
OSEN

[사진=에이스팩토리 제공] 배우 이규형이 '하이바이, 마마'에서 열연 중이다.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이규형이 온전히 감정에 몰입한 순간이 포착됐다.

30일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이규형의 tvN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된 '하이바이, 마마'에서 조강화(이규형 분)는 차유리(김태희 분)가 귀신으로 자신 곁에 머물렀던 사실을 알게 됐다. 강화는 유리와 사별 후 민정(고보결 분)과 재혼하는 과정을 지켜봤을 유리의 모습을 생각하며 감정이 무너져 내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규형은 조강화의 심경을 가슴 먹먹하게 풀어갔다. 유리와 마주 선 순간 차오르는 눈물을 머금은 채 입이 떨어지지 않는 듯 망설이며 "쭉 내 옆에 있었어?"라고 묻는 이규형의 한 마디는 보는 이들의 모든 마음을 함께 무너뜨렸다. 가슴 아리고 아픈 감정을 거친 호흡과 함께 떨리는 입술로 내뱉은 것. 유리의 마음을 헤아리고 그만큼 함께 찢어지는 마음을 느끼는 강화의 심경이 고스란히 전해지며 빈틈없는 몰입감을 선사했다.

몰입신(神)다운 열연을 펼친 이규형의 감정 연기는 비하인드 스틸에도 완벽하게 담겼다. 촬영 전 감정씬을 준비하는 이규형의 몰입된 표정부터 터져 나오는 눈물을 애써 삼켜내려는 감정까지 섬세하게 담기며 강화가 처한 상황과 서사를 한눈에 읽히게 했다. 애잔함과 슬픔이 동시에 느껴지는 이규형만의 감정 열연이 스틸만으로도 전해지며 또 한 번 보는 이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처럼, 1분 1초의 스틸만으로도 시청자를 울리는 이규형은 '하이바이, 마마'를 통해 감정신(神), 연기신(神)이라는 극찬을 받으며 물오른 연기력에 대한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믿고 보는 배우에서 한 발 더 나아간 이규형의 명품 열연이 매화 시청자의 마음을 울리고 있다.

이 가운데 '하이바이, 마마'는 이규형이 김태희가 죽은 후에도 항상 곁에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극 전개에 새 국면을 맞았다. 드라마는 4월 4, 5일 휴방 후 11일에 13회로 전파를 탄다.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방송. / monami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