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7473 0092020033059127473 02 0211001 6.1.8-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27886000 1585527898000 related

포항서 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인니 발리 다녀온 30대 남성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질병관리본부는 29일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105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검역 과정에서만 21명이 추가 확인됐다. 만민중앙교회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고 해외 유입 확진자가 꾸준히 늘고 있는 수도권에서도 42명이 확진돼 전체 신규 환자의 40%를 차지했다.(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29일 오후 남구에 거주하는 30대 남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이로써 코로나19 포항지역 확진자는 50명으로 늘었다.

포항지역은 지난 17일 2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이래 잠잠하다 12일 만에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A씨는 지난 28일 오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당일 포항의료원에서 검사를 받고 29일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일 인도네시아로 출국해 27일간 체류하다 28일 오전 입국한 것으로 파악됐다.

시 역학조사결사 A씨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서울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A씨는 국내에선 인천공항에서 승용차를 이용해 포항으로 이동해 휴게소를 들린 것 외에는 별다른 동선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A씨는 국내 전 구간에서 마스크 사용했고 가족을 제외한 추가 접촉자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시는 현재 A씨의 이동 경로에 대해 정밀 조사하고 있다.

시는 이번 확진자의 경우 국내는 물론 전 세계가 ‘코로나19’에 대한 공포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장기 해외여행을 통해발생한 점에 대해 주목하고 있다.

감염병에 대한 아무런 경각심도 없이 확진자와 접촉했다는 점에서 시민 모두가 하나가 되어 지역의 대량감염을 막고 하루빨리 이 사태를 벗어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중에 발생해 시민들로부터 질책이 쏟아지고 있다.

황병기 시 건설도시국장은 “이제 ‘코로나19’는 일부 지역사회에 전파된 상황이며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기 때문에 언제든지 국내 재유입이 가능할 정도로 안심할 상황이 아니다”면서 “지역사회의 대량 감염을 막기 위해 시민 모두의 노력에 ‘나 하나 쯤은...’은 하는 예외는 있을 수 없다는 점을 다시 한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