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7197 0242020033059127197 04 0401001 6.1.7-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27506000 1585527517000

'필리핀→일본' 환자 이송하던 항공기 폭발…8명 전원 사망

글자크기
이데일리

29일(현지시간) 오후 8시께 마닐라 국제공항에서 일본 하네다 공항으로 향하던 라이언항공 소속 항공기(IAI 1124A 웨스트윈드2)가 화염에 휩싸였다. (사진=AFPBB New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이재길 기자] 필리핀에서 환자를 싣고 일본으로 이동하던 항공기가 폭발해 승객과 승무원 등 탑승자 8명이 전원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께 마닐라 국제공항에서 일본 하네다 공항으로 향하던 라이언항공 소속 항공기(IAI 1124A 웨스트윈드2)가 활주로 끝부분에서 폭발과 함께 화염에 휩싸였다.

마닐라 국제공항은 사고 직후 공항 소방·구조대가 현장에 출동해 진화에 나섰으나 탑승자 8명은 모두 숨졌다.

당시 항공기에는 의료진 3명과 필리핀인 승무원 3명, 캐나다인과 미국인 승객 2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승객은 일본에서 치료를 받을 예정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필리핀 민간항공국(CAA)은 “해당 항공기가 이륙 과정에서 알 수 없는 이유로 화재를 일으킨 것으로 보인다”며 “CAA 소속 수석 조사관이 현장으로 출동해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도날도 멘도자 CAA 부국장은 “기록을 볼 때 해당 항공기가 안전하게 비행할 수 있는 환경이었으며 조종사들도 모두 비행 자격을 갖췄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항공기가 전날 아무 문제 없이 의료품을 일로일로 지역에 운송했다”고 덧붙였다.

필리핀 항공 당국은 사고가 난 활주로를 봉쇄하고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 사고로 마닐라 국제공항의 주요 활주로가 폐쇄돼 마닐라행 대한항공 비행기가 항로를 마닐라 북부 클락 국제공항으로 변경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