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6771 0432020033059126771 04 0401001 6.1.8-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526893000 1585535169000

"일본, 한국·미국·중국 체류 외국인 입국거부 방침"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한국·중국·미국 전역, 그리고 유럽 거의 전역에 체류한 이력이 있는 외국인의 입국을 거부하는 등 '미즈기와' 대책을 대폭 강화하는 방침을 굳혔다고 아사히신문이 30일 보도했습니다.

미즈기와는 해외 감염원이 공항이나 항만을 통해 국내로 들어오는 것을 막는다는 의미로, 일본 정부가 추진하는 코로나19 방역 정책의 핵심 중 하나입니다.

아사히는 복수의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면서 외무성은 30일 이들 지역의 감염증 위험정보를 '레벨3'으로 상향 조정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레벨3'은 자국민의 방문을 중지하라고 권고하는 단계입니다.

동남아시아와 아프리카의 일부 지역도 입국 거부 및 방문 중지 권고 대상에 포함될 것으로 보인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출입국관리법에 근거한 입국 거부 조치가 취해지면 최근 2주 이내 대상 지역에 체류한 외국인은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일본에 입국할 수 없게 됩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의 경우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에 취해진 입국 거부 조치가 전역으로 확대되는 셈입니다.

요미우리신문도 일본 정부가 코로나19 감염이 확대되는 유럽과 북미, 아시아 등 40개 이상의 국가·지역을 입국 거부 대상에 추가하는 방향으로 검토에 들어갔다고 이날 보도했습니다.

중국과 한국도 입국 거부 대상을 일부 지역에서 전역으로 확대하는 방향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태훈 기자(rhorse@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