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2948 0432020032959122948 04 0401001 6.1.7-RELEASE 43 SBS 57702176 false true true false 1585492445000 1585492566000

영국 코로나19 확진 2만 명 육박…총리 "상황 더 나빠질 것"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코로나19 상황이 지금보다 더 나빠질 것이라면서 대국민 서한을 통해 모든 시민이 집에 머물 것을 재차 호소했습니다.

현지시간 29일 BBC 방송에 따르면 존슨 총리는 대국민 서한을 통해 "솔직하게 말씀드리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우리는 상황이 좋아지기 전에 더 나빠질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존슨은 "국가적 비상상황인 지금, 집에 머무르고 사람들과의 물리적 거리 두기 수칙을 엄격히 지켜야 한다"면서 "규칙을 잘 따를수록 생명도 덜 잃게 될 것이고,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아울러 "정부는 여러분의 생계에 타격이 가지 않도록, 여러분이 음식을 식탁 위에 제대로 놓을 수 있도록 모든 조치를 다 해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존슨의 이번 대국민 서한은 이번 주부터 전국 3천만 가구에 배송됩니다.

현재 영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1만 9천 522명으로, 이 가운데 1천 228명이 사망했습니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209명이 늘었습니다.

존슨 총리는 맷 핸콕 보건장관과 함께 지난 2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입니다.

비교적 경미한 증세만 있는 것으로 알려진 존슨 총리는 관저에서 온라인 화상회의로 각종 회의를 주재하며 정부의 코로나19 대처를 지휘하고 있습니다.

한편, 영국 정부는 지난 23일 3주를 기한으로 발동한 이동제한령이 상당 기간 연장될 수 있다고 예고했습니다.

마이클 고브 국무조정실장은 이날 BBC에 출연해 "정확히 예상할 순 없지만 모두가 상당 기간 이런 조치가 계속되리라는 것에 대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부에 코로나19 사태 대처방안을 조언하는 감염병 학자 닐 퍼거슨 임페리얼칼리지 교수는 선데이 타임스에 "(이동제한령이) 5월 말 혹은 6월 초까지 이어질 수 있다. 5월도 낙관적으로 본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하정 기자(parkhj@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