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2221 0202020032959122221 06 0602001 6.1.16-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81047000 1585481166000 popular

`한 번 다녀왔습니다` 차화연, 결혼 당일 파혼 선언한 이초희에 분노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결혼 당일 이초희의 파혼 선언에 차화연이 분노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결혼 당일 파혼한 송다희(이초희 분)에게 분노한 장옥분(차화연 분)의 모습을 그렸다.

결혼한 송다희의 등장에 장옥분(차화연 분)은 당황했다. 장옥분은 "너 어제도 아니고 오늘 결혼했어"라며 "뭐 파혼? 이유가 뭐야?"라고 다그쳤다. 송다희는 "자신이 없어. 그 남자랑 평생 살 자신이"라고 답했다. 이에 장옥분은 "홧김에 그런 거면 가서 사과해"라고 했다. 하지만 송다희는 "홧김에 그런 거 아니야"라고 단호했다.

장옥분은 "결혼이라는 게 그래. 싸워도 사는 게 부부야. 부부싸움은 칼로 물 베기야"라고 말했다. 이어 "지금쯤이면 영훈이도 네 전화 기다리고 있을 거야. 통화라도 해볼까?"라고 제안했다. 하지만 송다희는 "싫어요. 진짜 안할래"라고 단호하게 거부했다. 이에 송영달(천호진 분)과 장옥분은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장옥분은 "너 언니 오빠들이 갔다 오니까 따라하는 거야?"라고 분노를 이어갔다.

한편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바람 잘 날 없는 송가네의 파란만장한 이혼 스토리로 시작해 결국 사랑과 가족애로 따뜻하게 스며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토·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