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20829 0012020032959120829 04 0401001 6.1.7-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71620000 1585472887000

도쿄, 코로나19 확진자 하루최다 68명...누적 확진자수 서울 추월

글자크기
경향신문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말 외출 자제 요청이 내려진 가운데 29일 눈이 내린 도쿄 번화가 시부야에서 행인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도쿄/AFP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수도 도쿄도(東京都)에서 29일 코로나19 확진자가 68명 발생했다. 전날 기록한 63명을 뛰어넘어 하루 확진자 수 최고치를 또 갱신했다.

NHK는 이날 도쿄도 내에서 68명의 확진자가 새롭게 확인됐다고 도쿄도 관계자를 인용해 보도했다. 이는 그간 도쿄에서 하루에 확인된 확진자로는 가장 많다.

이 중 20명은 환자나 간호사 등이 잇따라 감염돼 원내 집단감염이 의심되고 있는 도쿄 다이토(台東)구의 종합병원 관계자인 것으로 확인됐다.

도쿄의 확진자는 지난 24일 17명에서 25일 41명으로 급증했고, 26일 47명, 27일 40명 등 사흘간 40명대를 유지했다. 그러다가 28일 63명으로 뛰었는데 이날 이보다 더 많은 확진자가 나온 것이다.

이에 따라 도쿄의 누적 확진자는 430명으로 늘었다. 집계 시점의 차이를 고려하지 않고 비교하면 한국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서울의 확진자 수 410명(29일 0시 기준)보다 많다.

일본에선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전날에만 208명의 감염자가 확인돼 전체 확진자가 2434명으로 늘었다고 마이니치신문이 29일 보도했다. 일본에서 하루 확진자 수가 200명을 넘은 것은 처음으로, 지난 27일 기록한 하루 최고치인 123명을 훌쩍 뛰어넘었다.

도쿄|김진우 특파원 jwkim@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경향 유튜브 구독 ▶ 경향 페이스북 구독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