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8237 0102020032959118237 02 0201001 6.1.7-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62966000 1585463471000 related

‘박사방’ 조주빈, 보이스피싱 검거 도와 경찰에 감사장 받았다

글자크기
보이스피싱 인출책 검거에 도움 준 조주빈 경찰에 감사장 받아

성 착취 영상물을 제작·유포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이 보이스피싱 검거에 기여해 경찰의 감사장을 받은 걸로 나타났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29일 “조씨가 2018년 1월쯤 보이스피싱 인출책을 신고해 검거에 기여한 공으로 인천 미추홀경찰서장의 감사장을 수여받았다”고 밝혔다.
서울신문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올라온 조주빈 감사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시인사이드에 감사장 받았다는 게시글 올라와

이에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는 조씨가 경찰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는 얘기가 올라왔다. 조씨로 추정되는 글쓴이는 이 글에서 “천인공노할 보이스피싱 범죄자 놈 몇 명을 경찰분들과 공조해 검거했다”며 “말단 인출책인 경우도 있었고, 타고 올라가 몇천 피해금 회수한 건도 있었다”고 언급했다. 그는 또 “마약 건까지 합쳐서 2주간 꽤 많이 작업했다”며 “열명 가까이 된다. 설 전에 2일간 한 건 정도 더 잡을까 한다”고 마하기도 했다. 아울러 “검거 성공하면 바로 참고인 조사받으러 경찰서 가니까 이때 공소장도 접수하면 일석이조”라며 “형사를 도와드렸으니 이제 내가 도움받을 차례다. 삶은 업보의 연속”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성원 기자 lsw1469@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