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8023 0782020032959118023 04 0401001 6.1.7-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62569000 1585462699000

네덜란드, 중국산 마스크 60만 장 리콜 조치...“품질 기준 미달”

글자크기

130만 개 마스크 수입분의 절반 육박...나머지는 이미 병원 등 유통

이투데이

마스크 등 중국산 의료 물품이 베네수엘라 과이라의 국제공항에 28일(현지시간) 도착한 가운데 근로자들이 하역 작업을 하고 있다. 과이라/AP연합뉴스


네덜란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수입한 중국산 마스크를 품질 기준 미달 이유로 대량 리콜 조치했다.

28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네덜란드 보건당국은 이날 성명을 통해 “1차 품질 검사 결과 중국산 마스크가 기준 미달이라는 것을 파악했다”면서 “2차 품질 검사에서도 품질 기준을 맞추지 못해 선적된 물건을 전량 사용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중국에서 들어오는 추가 선적분은 수입을 중단하고 특별 검사를 실시하기로 했다”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 지난 21일 수입한 130만 개 마스크 가운데 60만 장을 리콜 조치했다. 그러나 나머지는 이미 여러 병원에 유통됐다. 현지 NOS방송은 이들 마스크는 얼굴에 밀착이 안 되거나 필터 불량이라고 전했다.

중국은 코로나19 방지용 마스크와 의료 장비 수백 만개를 세르비아, 프랑스, 필리핀, 체코 등에 수출해왔다. 올리비에 베랑 프랑스 보건장관은 “중국 등으로부터 마스크 10억 개 이상을 주문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네덜란드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이날까지 9700명을 넘어섰다.

[이투데이/김서영 기자( 0jung2@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