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7796 0092020032959117796 01 0101001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62102000 1585462123000 related

'피로 누적' 이해찬, 2~3일 더 병원에…"업무 최소화"

글자크기

피로 누적으로 지난 27일부터 보라매병원 입원 중

민주당 "의사 권고 받아들여 입원상태 더 유지키로"

"업무 보고·지시에 무리는 없어…외부 활동은 자제"

뉴시스

[서울=뉴시스] 장세영 기자 =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선거대책위원회 연석회의에 참석해 현안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 2020.03.27. photothink@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형섭 기자 = 피로 누적으로 병원을 찾아 휴식을 취하고 있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3일 정도 병원에 더 머무를 예정이다.

민주당은 29일 "이 대표가 의사의 권고를 받아들여 2~3일 입원 상태를 더 유지키로 했다"고 기자들에게 공지했다.

민주당은 "현재 이 대표의 상태는 보고를 받고 업무 지시를 하는 것에는 무리가 없다"면서도 "다만 피로가 너무 누적돼 외부 활동을 자제해달라는 의료진의 권고를 받아들여 입원 상태에서 최소한의 업무만 수행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27일 오전 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선거대책위원회 연석회의 후 부인과 함께 동작구 대방동 보라매병원을 찾아 간검사 등을 받은 뒤 링거를 맞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다.

그동안 피로 누적으로 휴식 필요성을 느껴 미리 일정을 잡고 검진 약속을 하고 간 것이라는 게 민주당의 설명이다.

당초 이 대표는 주말까지 휴식을 취한 뒤 이번 주부터 정상대로 당무를 본다는 계획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ephite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