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7022 0372020032959117022 06 0602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60120000 1585460136000 related

[POP이슈]"이름은 진우, 눈물 핑 돌아" 박주호, 셋째 공개..동생 맞이한 건나블리(종합)

글자크기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박주호 유튜브 캡처


축구선수 박주호가 유튜브를 시작. 셋째 아들을 공개해 화제다.

28일 박주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박주호가 지난 1월 셋째를 만나기 위해 스위스로 향하는 모습부터 아들을 품에 안는 모습이 담겼다.

박주호는 "병원에 와서 출산을 기다리고 있다. 너무 떨린다. 두 번의 경험이 있지만 세 번째 아이가 너무 기대된다. 나은이나 건후 태어났을 때도 이런 느낌이나 감정을 간직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 그래서 세 번째 아이는 꼭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브이로그를 시작한 계기를 밝혔다.

이어 "팬분들이 순산했으면 좋겠다는 메시지를 보내주셨다. 너무 감사하다. 안나와 셋째 아이가 건강하게 태어났으면 좋겠다. 너무 긴장돼서 혼잣말을 하고 있다"고 떨림을 표하기도.

이후 박주호는 아이가 태어났다는 소식을 전하며 "지금 너무 행복하다. 나은이 때는 '이게 무슨 기분이지' 싶었고 건후 때는 나은이가 건후를 안아주는 모습에 눈물이 났다. 이번에는 셋째가 태어나는 순간 눈물이 나더라"고 소감을 전했다.

셋째 아이를 품에 앉은 박주호는 "셋째가 태어나 저랑 같이 있다. 제가 안고 있으면 안 울고 저기다 눕히면 운다. 얼굴은 지금 자고 있기 때문에 못 보여드릴 것 같다"며 "지금 너무 피곤하지만 행복하다"고 웃어보였다.

셋째 아이의 이름을 진우라고 밝힌 박주호는 진우를 바라보는 건후의 사진을 함께 공개했다. 어느새 훌쩍 커 형이 된 건후의 모습에 네티즌들로 하여금 흐뭇함을 자아냈다. 박주호와 나은, 건후, 그리고 셋째 진우까지 다시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만나볼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라본다.

한편 박주호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