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6915 1072020032959116915 05 0506003 6.1.7-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59800000 1585459815000

'유벤투스 연봉 삭감' 호날두, 연봉 51억 못 받는다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유벤투스가 코로나19로 인한 재정적인 부담을 줄이기 위해 연봉을 삭감하기로 했다.

유벤투스 구단은 29일(한국 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군 선수단이 총 9천만 유로(약 1209억 원)의 연봉을 삭감하는 데에 동의했다"고 밝혔다.

구단에 따르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함께 애런 램지 등 스타 선수뿐만 아니라 마우리치오 사리 감독 등 코치진도 동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3월부터 오는 6월까지 4달간 지급되는 임금의 일부가 삭감된다.

물론 시즌이 재개되면 일부는 다시 지급할 예정이다. 구단은 "리그가 재개되면 삭감된 임금 중 일부를 지급하는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호날두는 연봉 총 400억 원 중 약 51억 원을 못 받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의 연봉은 세리에A 최고로 알려졌다.

유벤투스 구단은 "모두에게 어려운 시기다. 선수들과 감독이 결단을 내려준 점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세리에A는 3월 10일부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리그가 중단된 상황이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