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4503 0092020032959114503 03 0302001 6.1.7-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50800000 1585450816000 popular

금융당국, '바젤III 최종안' 6월 조기도입

글자크기

은행 BIS비율 1~4% 포인트 상승 기대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준호 기자 = 금융당국이 '바젤III 최종안'을 1년 반 이상 앞당겨 시행한다.

금융위원회는 당초 2022년 1월1일 시행 예정인 바젤III 최종안을 오는 6월부터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조기 도입되는 내용은 신용리스크 산출방식 개편방안이다. 당국은 국내은행과 은행지주회사을 대상으로 오는 6월말 BIS비율 산출부터 순차적으로 시행할 방침이다.

운영리스크 규제 개편안은 차후 금융사들의 시스템 구축 등 준비 시간을 고려해 오는 2022년 1월부터 시행한다.

금융위 관계자는 "이번 조기 시행으로 기업대출 비중이 높은 은행을 중심으로 BIS(국제결제은행)비율이 크게 상승할 것"이라며 "대구·부산·광주·경남 등 지방은행과 신한·국민 등 대형은행의 BIS비율이 1%에서 많게는 4% 포인트 이상 상승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그러면서 "기업자금 공급규모를 확대할 수 있는 자본여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운 중소·중견기업과 소상공인 등의 자금애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금융위는 제도 시행을 위해 은행업감독업무시행세칙을 오는 4월 중으로 마무리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o2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