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3409 0172020032959113409 08 0801001 6.1.7-RELEASE 17 디지털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45801000 1585447211000

화웨이, ‘5G로 극복하는 코로나19’ 백서 발간

글자크기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권하영기자] 화웨이는 글로벌 컨설팅 회사인 딜로이트와 공동으로 '5G로 극복하는 코로나19: 공중보건 시스템 개선을 위한 기회' 백서를 발간했다고 29일 밝혔다.

백서에 따르면 5G는 전염병이 확산할 때 의료 및 보건 관련 데이터 전송 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치료제를 조기에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확진자 선별과 바이러스 통제에 있어 의료진, 정부 정책 담당자, 시민 등 주체들 간 효율적인 의사소통과 데이터 교환은 필수적이다. 5G 네트워크는 환자들이 이송 과정에서도 의료진으로부터 원격 모니터링과 진단을 지속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백서는 5G가 추후 대유행 전염병 모니터링 플랫폼 구축, 방역 당국의 지휘본부 지원, 원격 의료상담 등에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예컨대 주요 국가는 코로나19가 확산하자 열화상 체온 모니터링 시스템을 공항, 기차역, 터미널 등 인파가 붐비는 시설에 배치했다. 5G를 통해 중앙 모니터링 기관으로 전송된 데이터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지연 없이 실시간으로 방역 및 의료시설로 공유된다. 방역 당국은 의심환자의 이동 경로를 즉시 추적할 수 있다.

스마트 구급차는 100Mbps 이상의 5G를 통해 4K HD 비디오 및 데이터를 지휘본부로 실시간 전송하고, 전문가들은 구급차 대원들과 의사소통할 수 있다. 또 5G는 지연속도가 낮아 의료진이 원거리 환자의 상태를 진단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실제 중국 우한 병원들은 5G 원격 의료상담 플랫폼을 활용해 베이징의 대형 병원 내 전문가들과 소통한 바 있다.

<권하영 기자>kwonhy@ddaily.co.kr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