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1518 0772020032959111518 06 0601001 6.1.12-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38175000 1585438988000 related

결국 방송가까지…'밥블레스유2' PD 코로나19 확진…'구해줘 홈즈'도 '빨간불'

글자크기
최근 미국 다녀온 '밥블레스유2' PD, 코로나19 확진
CJ ENM 사옥 폐쇄…제작진 코로나19 검사
작가 1명은 '구해줘 홈즈' 참여해 MBC도 긴장
박나래·김숙 등 출연자는 접촉 없어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CJ ENM 직원이 올리브TV '밥블레스유2' PD 중 한 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프로그램에는 '구해줘 홈즈'에 참여하고 있는 작가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져 방송가는 긴장 상태다.

CJ ENM 측은 "감염 예방을 위해 사옥 전체를 폐쇄하고 긴급방역 조치를 벌였으며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한 전 임직원 대상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확진 판정을 받은 '밥블레스유2' PD는 최근 미국 뉴욕을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은 PD가 증세를 느껴 검사를 받으러간 시점부터 접촉한 제작진 모두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확진 판정을 받은 PD와 접촉한 제작진 모두 이미 검사를 받은 상태라고 전했다.

스포티비 보도에 따르면 박나래를 비롯한 출연자는 확진자와 접촉이 없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밥블레스유2'에 출연하고 있는 박나래와 김숙, 작가 한 명은 MBC '구해줘 홈즈'에 참여하고 있다.

이에 따라 MBC는 코로나19 감염 예방 차원에서 선제적 방역 조치를 완료했고, 해당 작가를 포함한 제작진 전원을 자택에 머물도록 하며 사태 추이를 지켜볼 예정이다.

'밥블레스유2'와 '구해줘 홈즈' 측은 녹화 관련 일정은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지켜보고 결정할 예정이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