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1243 0682020032959111243 01 0101001 6.1.7-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434780000 1585443028000 related

합참 “北, 동해상으로 발사체 2발 발사, 고도 30km로 230km 비행”

글자크기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북한이 29일 또다시 동해상으로 발사체를 발사했다. 지난 21일 이후 8일 만이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우리 군은 6시 10분경 원산일대에서 북동쪽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2발의 발사체를 포착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사한 발사체 비행거리는 약 230㎞, 정점고도는 약 30㎞로 탐지됐으며, 현재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중이다.

합참은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전 세계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북한의 이러한 군사적 행동은 대단히 부적절한 행위로서,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고 경고했다.

일본 정부는 북한 발사체가 일본의 배타적경제수역(EEZ) 안에 낙하하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북한이 발사체를 쏜 건 지난 21일 이른바 북한판 에이태킴스(ATACMS) 발사 후 8일 만이다.

북한은 21일 평안북도 선천군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 등이 참관한 가운데 미사일 2발을 쐈다. 2발은 내륙을 관통해 410㎞를 날아가 동해상 표적섬(알섬)을 명중했다. 외형이 미국이 개발한 전술유도무기인 ‘에이태킴스’와 닮아 북한판 에이태킴스로 불린다. 에이태킴스는 축구장 3~4개 크기 지역을 초토화할 수 있다.

디지털뉴스팀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