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0720 0042020032959110720 03 0301001 6.1.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5425201000 1585427287000 related

'동학개미운동', 이번엔 외국인 이길까

글자크기

외국인 투자자, 코스피에서 17거래일 연속 팔자 행진

개인이 주가 방어하면서 '동학개미운동' 신조어도 등장

전문가 "변동성 심한 장세 이어지는 만큼 리스크 관리 필요"

[앵커]
요즘 국내 주식시장에선 '개미'라 불리는 개인 투자자들의 열기가 그 어느 때보다 뜨겁죠.

'동학개미운동'이란 신조어까지 나올 정도로 개인 투자자들의 주식 매입 움직임이 활발한데요.

외국인 투자자는 여전히 팔자 행진을 이어가고 있어 신중한 자세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최두희 기자입니다.

[기자]
이달 들어 코스피 시장에서 개인 투자자들이 사들인 주식은 내다 판 주식보다 10조 원어치 이상 많았습니다.

한국거래소가 집계한 개인 누적 순매수액으론 역대 최대 수준인데, 투자금은 삼성전자 같은 '대장주'에 주로 집중됐습니다.

여기에 주식투자 대기자금 성격을 지닌 투자예탁금도 41조 원을 넘어서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데다, 주식거래 활동계좌 수 역시 역대급으로 많습니다.

하지만 개인과 달리 외국인 투자자는 코스피에서 17거래일 연속 팔자 행진을 이어가며 역대 최대 수준의 순매도 규모를 기록했습니다.

이렇게 외국인이 쏟아낸 주식을 개인이 받아내며 주가를 방어하는 모습이 계속되자 '동학농민운동'에 빗댄 '동학개미운동'이란 신조어가 나올 정도입니다.

현재의 급락장이 우량주를 저점에 살 수 있는 기회라고 여기는 개인 투자자가 적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당분간 변동성이 극심한 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리스크 관리가 필요하다고 조언합니다.

[황세운 /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 분할 매수와 같은 리스크 관리 방법, 한 종목에 올인하는 방법보다는 조금 더 종목을 몇 개라도 분산해서 가급적이면 리스크를 조금 줄일 수 있는 방향으로….]

이와 함께 당분간 주식 시장에 추가적인 호재가 나오긴 어려울 거란 관측도 지배적입니다.

이번 주부터 발표될 예정인 3월 주요국의 경기지표 또한 부진세를 그릴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이는 예상된 악재였던 만큼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대한 기대감이 그간의 증시 하락폭을 어느 정도 끌어올릴 거란 전망도 나옵니다.

[김용구 / 하나금융투자 연구위원 : 예상된 악재의 파장보다는 4월 초, 중순쯤 구체화할 거로 기대되는 (코로나19) 치료제에 대한 기대감들이 관련 파장을 상쇄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개인 투자자의 매수 행진을 두고 기대와 우려가 엇갈리는 가운데, 과거 대형위기 때 번번이 외국인 투자자에 밀렸던 개인 투자자들이 이번엔 승기를 잡을지 주목됩니다.

YTN 최두희[dh0226@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YTN에서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