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10146 0782020032859110146 06 0602001 6.1.7-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398733000 1585398783000 related

이민정 나이, 신혼 초 남편에 서러움 폭발한 이유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KBS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민정이 주말드라마로 복귀하며 시청자들이 반가움을 드러냈다.

28일 첫 방송한 KBS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이민정은 의사 송나희로 등장, 남편인 윤규진 역을 맡은 이상엽과 이혼을 앞두고 살벌하게 싸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민정과 이상엽은 유산 후 시댁의 잔소리 때문에 부부관계가 틀어졌다. 이후 사소한 일로도 심하게 싸우는 부부가 된 것. 이날 방송에서도 두 사람은 음식물에 랩을 씌우지 않는 것을 두고 말다툼을 벌였다.

실제 이민정의 결혼 생활은 어떨까. 이민정은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남편 이병헌에게 서러움을 느꼈던 일화를 전해 화제가 됐다. 신혼 초 이병헌이 느리게 먹는 이민정을 기다려 주지 않고 5분 만에 밥을 먹는 것에 섭섭했다고 말했다.

알고 보니 이병헌은 영화 현장에서 빨리 먹는 게 습관이 됐던 탓. 이후 이병헌의 이민정의 마음을 알아채고 한 입 먹고 기다리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민정의 나이는 1982년 생으로 올해 나이 39세다.

[이투데이/이윤미 기자( yunmi@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