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108388 1112020032859108388 03 0305001 6.1.7-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378081000 1585379091000 related

국제유가 급락에...휘발유 가격 9주 연속 내림세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9주 연속 내림세를 보였다.

2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넷째 주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은 1,430.5원으로 집계됐다. 전주 대비 ℓ당 41.8원 하락한 금액이다. 하락폭은 5년 만의 최대 낙폭(31.6원)을 기록한 지난주보다 커졌다.

서울 지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35.7원 내린 1,524.2원으로 집계됐다. 최저가 지역인 대구 휘발유 가격은 ℓ당 52.2원 크게 내린 1,373.9원이었다. 전국 주유소 경유 가격도 전주보다 ℓ당 45.3원 급락한 1,237.4원으로 집계됐다.

이 같은 하락세는 국제유가가 3월 들어 50% 이상 폭락한 데 따른 것이다. 국제유가는 통상 3주가량의 시차를 두고 국내 주유소 가격에 반영된다.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3주 전인 지난 9일 24.6% 급락했고, 10일 전인 17일에는 배럴당 30달러 선이 붕괴해 2016년 이후 최저 수준이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우려, 석유 수요 감소 전망 등으로 국제유가가 하락했다”고 밝혔다.
/박효정기자 jpar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