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55812 0512020032659055812 01 0103001 6.1.1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5185329000 1585185338000 related

황교안, 민경욱 공천 결정에 "당 대표로서 최종 정리한 것"

글자크기
뉴스1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가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황 대표는 모두발언에서 "통합당 예비후보에 대한 선거 방해 행각이 공공연히 방치되고 있다"며 "선거 중립에 대한 우려가 현실이 되는 것 아닌지 걱정이 크다"고 밝혔다. 2020.3.26/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박승희 기자 =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는 26일 최고위원회가 당 공천관리위원회의 결정을 뒤집고 인천 연수을에 민경욱 의원 공천을 결정한 것에 대해 "최종적으로 정리를 할 필요가 있어서 당 대표로서 정리한 것"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날 통합당 중앙선거대책위워회 회의가 끝난 뒤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민께 좀 더 매끄럽고 보기 좋은 공천이 되도록 했지만, 다소 아쉬운 점이 생긴 것은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황 대표는 최고위가 당헌·당규를 무시하고 공관위의 중립성을 훼손한다는 비판이 있다는 지적에 "국민이 수용하기 어려운 (공관위의) 결정에 대한 지적들이 있었다"며 "저는 당 대표로서 제 권한을 내려 놓고 공관위가 자율적으로 이기는 공천을 해 달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민 의원의 공천 결정에 대해 "당 대표의 역할이 있고 공관위원장의 역할이 있는데, 조화를 통해 공정한 공천이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며 "그 과정을 지키기 위한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당 공관위는 지난 25일 민 의원에 대한 추천 무효, 경쟁자인 민현주 전 의원에 대한 추천 결정을 내려 당 최고위에 전달했다.

하지만 당 최고위는 이날 밤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민 의원에 대한 공관위의 추천 무효 요청을 기각하고 민 의원을 인천 연수을 선거구에 공천했다.
yos54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