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16101 0942020032459016101 00 0002001 6.1.7-RELEASE 94 국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85061827000 1585063582000

남원시, 농업기계화사업 적기영농 지원

글자크기
국제뉴스

사진출처 - 남원시청 [자료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원=국제뉴스)최철민 기자=남원시는 농업 생산비 증가에 따른 생산비 절감을 위한 농기계 구입 지원사업을 추진 노동력 부족에 적기영농 도움으로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농기계 공급도 차질을 빚고 있는 상황에서 적기에 농기계 공급을 발주 영농 단계별 농기계를 공급토록 하여 적기에 지원 함으로써 농가들이 크게 호평하고 있다.

시는 올해 34억원(보조금 10억원, 자부담 24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트랙터, 콤바인, 승용이앙기, 육묘용파종기, 논두렁조성기, 육묘상자적재기, 측조시비기 등 14종 262대를 지원한다.

시에서는 2019년 34억원(보조금 10억원, 자부담 24억원), 2018년 32억원(보조금 10억원, 자부담 22억원), 2017년 17.8억원(보조금 6억원, 자부담 11.8억원), 2016년 37.2억원(보조금 11억, 자부담 26.2억원) 등 매년 생산비와 노동력 절감을 위한 농기계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업비 지원은 50마력이상 트랙터와 콤바인은 2㏊이상 벼재배면적 농가를 대상으로 최고 1,500만원, 승용이앙기, 곡물건조기, 50마력미만 트랙터는 1,000만원까지 지원하는 등 기종별 사업비 기준단가의 50%까지 보조 지원하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농기계 지원사업은 생산비 절감과 농촌의 노동력 부족에 따른 적기 영농에 크게 도움이 될뿐만아니라 농업인들의 삶의 질과 농촌 경쟁력 향상에 꼭 필요한 사업으로 농촌에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하였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