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607816 0102020030658607816 00 0002001 6.1.20-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83467442000 1583467576000

용산구, 서빙고역 승강기 설치 지원

글자크기
서울신문

경의중앙선 서빙고역 모습용산구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용산구가 경의중앙선 서빙고역사내 이동편의시설인 승강기 설치를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구는 이달 중 한국철도공사 서울본부, 한국철도시설공단 수도권본부와 ‘서빙고역 승강설비 설치사업 위수탁 협약’을 맺기로 했다. 서빙고역 상하선 승강장 2곳에 15인승 승강기 2대와 이동통로를 설치하기로 하는 내용이다. 예상 공사비는 34억원이다. 구와 공단이 각각 17억원씩을 부담하기로 했다.

구 관계자는 “협약 체결 후 공단에서 설계용역을 시행한다”며 “이를 바탕으로 구, 공사, 공단 3자간 간 협의를 거쳐 사업규모, 내용이 확정되면 내년에 본 공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984년 지어진 서빙고역은 역사 외부에는 승강기가 있지만 내부에는 승강기가 없다. 장애인이나 노약자 등 불편이 컸다. 구는 지난 2015년부터 공사, 공단과 함께 승강기 확충에 관한 논의를 이어왔다. 서빙고역 앞에 용산구 장애인 커뮤니티센터가 들어서면서 이야기가 급진전됐다.

성장현 구청장은 지난해 1월 현장을 둘러본 뒤 “장애인들이 커뮤니티센터를 이용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교통환경 등 주변여건을 면밀히 살펴달라”고 관계부서에 요청했다.

구는 최근 북한남 삼거리 보도육교, 녹사평 보도육교, 이촌역 4번 출구 등 3곳에도 승강기를 설치했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