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61143 0242020022958461143 01 0101001 6.1.17-RELEASE 24 이데일리 58075039 false true false false 1582980789000 1582980796000

與,故노무현 사위 곽상언 총선 본선행…'靑출신'최재관·한병도도

글자크기

29일 민주당 선관위 3차 경선 11곳 결과 발표

전남 목포 김원이·부산 기장 최택용 등 경선 승리

[이데일리 신민준 기자] 고(故) 노무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가 더불어민주당 4·15 총선 경선에서 승리해 본선행을 확정했다. 최재관 전 청와대 비서관과 한병도 전 청와대 수석도 본선행 티켓을 획득했다.

이데일리

임윤옥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 부위원장은 29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4·15총선 3차 경선 지역 11곳의 결과를 발표했다.

변호사이자 전 대통령 사위 출신과 농민·사회복지사·축산·종교인이라는 독특한 이력을 지닌 후보간 맞붙어 눈길을 끌었던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군 지역구 경선은 곽상언 예비후보가 성낙현 예비후보를 이겼다.

청와대 출신 인사들도 본선행 티켓 확보에 성공했다. 한병도 전 수석은 전북 익산을 경선에서 김성중 예비후보에게 승리했다. 최재관 전 비서관도 백종덕·한유진 예비후보를 누르고 경기 여주시·양평군 본선에 진출하게 됐다.

이외에 △김명기(강원 동해·삼척시) △김원이 (전남 목포시) △김철호(경북 구미시갑) △김회재(전남 여수시을) △윤재갑(전남 해남·완도·진도군) △이철휘(경기 포천시·가평군) △전상헌 (경북 경산시) △최택용(부산 기장군) 예비후보가 각각 지역구 경선에서 승리했다.

예비후보들은 민주당 당헌 제102조에 의거해 공표 시점 이후 48시간 이내 재심을 신청할 수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