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60782 0142020022958460782 02 0213001 6.1.17-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976290000 1582976599000

[코로나19] 과천경찰서 근로자 60대여성 확진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과천시청 전경. 사진제공=과천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과천=파이낸셜뉴스 강근주 기자] 과천시는 16일 12시 과천 신천지예수교회 예배에 참석한 신도 1명이 28일 과천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검사를 받은 뒤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김동석 기획감사담당관은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해당 확진자의 동선을 신속히 공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해당 확진자는 과천경찰서에서 근무하는 근로자(60대 여성)로, 경찰관은 아니며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에 거주하고 있다. 환자관리는 서울시민으로 서울시에 이첩했다.

과천시는 확진자 거주지 관할 자치단체인 동작구청과 근무지인 과천경찰서에 확진 사실을 각각 통보했다. 또한 확진자가 근무한 과천경찰서 건물 일부를 즉시 폐쇄하고 방역을 완료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