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9563 0782020022958459563 03 0301001 6.1.12-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2963913000 1582963926000 related

[종합] 코로나19 확진자 219명 늘어난 3150명…대구·경북서 200명 추가

글자크기

23·21번 격리 해제됐지만 25번 재격리…사망자는 1명 늘어난 17명

이투데이

(사진제공=질병관리본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9일 오후 4시 기준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환자가 오전(9시)보다 219명 늘었다고 밝혔다. 총 확진환자는 3150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대구에서 181명, 경북에서 19명이 추가 확인됐다. 서울과 부산은 각각 3명, 경기는 6명, 충남 7명, 전남에선 1명이 늘었다. 대전은 오전보다 1명 줄었다. 오전 확진환자 1명의 소관지역이 대전에서 대구로 변경된 데 따른 결과다.

기존 확진환자 중 23번 환자(58·여)와 21번 환자(60·여)는 추가로 완치 판정돼 격리 해제됐다. 단 25번 환자(74·여)가 퇴원 후 재발하면서 재격리돼 총 격리 해제자는 28명으로 1명 늘었다.

사망자는 77세 남성이 추가돼 17명으로 늘었다. 추가 사망자에 대해선 방역당국이 코로나19와 사망 관련성을 조사 중이다.

한편, 의사환자(조사대상 유증상자)는 누적 9만905명이 신고됐다. 오전보단 8143명 늘었다. 이 중 5만5723명은 음성으로 확인돼 격리 해제됐으며, 3만5182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투데이/세종=김지영 기자(jy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