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5766 0292020022958455766 06 0602001 6.1.8-RELEASE 29 OSEN 56433246 false true true false 1582940580000 1582940666000 related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 “성실하게 준비했고 노력했다”(인터뷰)

글자크기
OSEN

[OSEN=강서정 기자] ‘아무도 모른다’ 김서형의 감성이 기대된다.

오는 3월 2일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극본 김은향, 연출 이정흠)가 첫 방송된다. 최고의 존재감을 자랑하는 배우 김서형(차영진 역)이 극을 이끄는 주인공으로 나서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2월 26일 ‘아무도 모른다’ 제작발표회에서 제작진 및 배우들은 입을 모아 주인공 김서형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다른 배우는 떠오르지 않을 정도로 김서형이 차영진 자체라는 것. 작품에 대한 애정과 책임감은 물론 제작진 및 시청자들의 신뢰에 보답하기 위해 김서형은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리고 그 중심에 ‘감성’이 있다.

◆ “성실하게 준비했고 또 노력하고 있다”

미스터리지만 휴머니즘이 가미된 미스터리 감성추적극 ‘아무도 모른다’. 이 같은 장르적 특성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주인공 캐릭터 차영진. 김서형은 차영진을 통해 미스터리와 감성이라는 두 가지 요소를 모두 보여줘야 한다. ‘아무도 모른다’를 통해 김서형이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궁금하다.

이와 관련 김서형은 “지금까지 해 온 모든 캐릭터들처럼 성실하게 준비했고 또 노력하고 있다. 김서형의 감성이 담겨있는 캐릭터로 기대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 나아가 이 작품이 말하고자 하는 방향과 차영진이라는 인물이 걸어가는 여정을 눈여겨 봐주시길 바란다”고 언급해 기대를 더했다.

◆ “소년 안지호, 탁월하고 기특한 배우”

‘아무도 모른다’는 연기 구멍 없는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주인공 김서형은 물론 류덕환(이선우 역), 박훈(백상호 역), 문성근(황인범 역), 권해효(장기호 역), 장영남(정소연 역) 등 명품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기 때문. 또 극의 또 다른 주인공인 아이들로 등장하는 안지호(고은호 역), 윤찬영(주동명 역) 등 청소년 배우들 역시 제 몫의 120%를 해내고 있다는 전언이다.

이에 대해 김서형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서형은 “연기 장인들을 한 명, 한 명 모아 매 장면 하나의 공연을 올리는 것이 아닌가 할 정도로 모두 베테랑 배우들이다. 호흡은 말할 것도 없다. 은호 역의 안지호는 집중력과 캐릭터 이해도가 탁월한 배우 같다. 자신의 연기에 성실하게 임하고 있고 기특하다”라고 전했다.

미스터리에 감성까지 품은 김서형이 온다. 그것도 입이 떡 벌어질 정도로 뛰어난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들과 함께. ‘아무도 모른다’ 첫 방송이 기다려지는 이유이다. 한편 역대급 문제작을 예고한 SBS 새 월화드라마 ‘아무도 모른다’는 3월 2일 월요일 밤 9시 40분 첫 방송된다. /kangsj@osen.co.kr

[사진] SBS 제공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