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4964 1052020022958454964 05 0507003 6.1.8-RELEASE 105 엠스플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82935840000 1582935841000

'시범 첫 등판' 커쇼, 1.2이닝 4K 무실점 호투

글자크기
엠스플뉴스

클레이튼 커쇼(사진=LA 다저스 트위터)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엠스플뉴스]

클레이튼 커쇼(32·LA 다저스)가 올 시범경기 첫 등판을 성공적으로 치렀다.

커쇼는 2월 29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아메리칸 패밀리 필드 오브 피닉스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시범경기에 선발투수로 나섰다. 이미 탄탄한 입지를 가진 커쇼는 급하게 등판하지 않고 느지막하게 실전에 등장했다.

경기 시작부터 커쇼는 쾌조의 스타트를 보였다. 밀워키의 테이블세터인 브룩 홀트와 케스턴 히우라를 모두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히우라에게 헛스윙을 이끈 낙차 큰 커브가 인상적이었다. 커쇼는 3번 에릭 소가드도 우익수 직선타로 처리했다.

커쇼는 2회에도 선두타자 저스틴 스목에게 빠른 볼로 루킹 삼진을 잡아냈다. 하지만 이후 연속 볼넷을 내주며 투구수가 늘어났다. 커쇼는 코리 레이를 상대로 풀카운트 승부를 가져간 끝에 패스트볼로 헛스윙 삼진을 잡았다. 투구수 37개를 기록한 커쇼는 라이언 모슬리와 교체돼 마운드를 내려갔다.



이날 경기에서 커쇼는 1.2이닝 동안 피안타 없이 볼넷만 2개를 내줬다. 삼진은 4개나 잡아내며 구위가 여전함을 증명했다. 속구와 커브를 섞어 밀워키 타자를 요리했다.

다저스는 커쇼의 호투에도 4회에만 6실점 하며 밀워키에 5-6으로 패배했다. 올 시즌 다저스 유니폼을 입게 된 무키 베츠는 2타수 1안타 1볼넷 1득점으로 타격감을 조율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2020 MLB 시범경기 LIVE는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 가능합니다.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토론토 데뷔전' 류현진, 2이닝 2K 1실점 풀버전
▶'현지에서도 극찬' 김광현, 2이닝 무실점 코멘터리
▶영어를 못해서 슬픈 '메이저리그 꿈나무' 이대은 [스톡킹]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